가요
전문가 칼럼

B.A.P 출신 영재, '웹티비아시아 어워즈' 한국 대표 초청

2019. 11.29. 16:48:30

웹티비아시아 어워즈, 영재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그룹 B.A.P 출신 가수 영재가 한국을 대표하는 아티스트의 자격으로 베트남에서 열리는 시상식 '웹티비아시아 어워즈'에 초청됐다.

시상식 '웹티비아시아 어워즈(METUB WebTVAsia Award)'가 오는 12월 5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열린다. 행사에는 한국은 물론, 중국, 일본,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대만, 태국, 홍콩에서 각각 활동 중인 유명 크레이에터뿐만 아니라 베트남의 치푸, 일본의 탄도소년단(Ballistik Boyz), 말레이시아의 프리실라 애비(Priscilla Abby), 홍콩의 피오나 펑(Fiona Fung) 등이 무대에 오른다. 한국에서는 유일하게 영재가 초대받아 무대에 오르게 됐다.

영재는 최근 두 번째 미니앨범 '온앤온(O, on)' 활동을 하던 중 주최 측의 러브콜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측은 "영재는 그룹 B.A.P로 활동할 때부터 베트남을 비롯해 아시아 시장에서 높은 팬덤을 확보하고 있었다"며 "현재 KBS2 드라마 '99억의 여자'를 촬영 중에 있으나, 미리 참가 섭외를 받고 스케줄을 조율해 참가하게 됐다. 현지에서 '포에버 러브(Forever Love)'를 비롯해 다양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웹티비아시아 어워즈'에는 그동안 소녀시대, 비, 현아, 모모랜드 등의 국내 대표 아티스트들을 한국 대표로 초청해 무대를 꾸민 바 있다. 이번에는 영재가 그 배턴을 이어받게 됐다.

프레드 청 웹티비아시아 CEO는 "영재를 비롯한 한류스타들은 아시아 전체 엔터테인먼트 시장에서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고, 한류 콘텐츠는 모든 아시아인들에게 사랑받고 있다"며 "웹티비아시아는 2500개 채널, 5억 명의 구독자를 확보한 멀티채널 네트워크로서 다양한 크리에이터들을 배출하며 아시아의 모든 스타들이 하나가 되는 화합의 장을 만들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영재는 오는 12월 3일 '99억의 여자'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후, 다음 날 베트남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웹티비아시아]
최신 연예 뉴스
'미스 몬테크리스토' 오미희 사망→이소연 흑화 …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미스 몬테크리스토' 이소연이 복수를 결심했다. 18일 방송한 KBS2 일일드라마 '미스 몬…

'컬투쇼' 박성광 "코로나 백신 접종 후 고생,…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코미디언 박성광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기를 들려줬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하재숙, 코로나19 잔여 백신 언급 “나만 못 …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하재숙,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잔여 백신 예약의 어려움을 고백했다. …

'펜트하우스3' 박호산 흑화 "분수대 아래 시체…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펜트하우스3'의 박호산이 엄기준의 배신에 분노했다. 딸 진지희가 받은 상처에 복수하기 위해 헤라…

[TD포토] 세븐틴 정한 '무결점 이목구비''

[티브이데일리 송선미 기자] 그룹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