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인터뷰
영화

"극장 붕괴 직전"…상영관협회, 좌석 거리·임대료 조정 호소 [전문]

2021. 01.14. 12:24:31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한국상영관협회가 좌석 거리두기 조정을 촉구했다.

한국상영관협회는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극장이 텅 비었다. 국내 전체 관람객이 하루 1만명 수준까지 떨어졌고 좌석 판매율도 1% 수준"이라며 "100개 좌석이 있는 상영관에 한두 명만이 앉아서 본다는 얘기"라고 밝혔다.

이어 "경영의 어려움을 이기지 못한 상영관들은 속속 문을 닫고 있다. 극장이 문을 닫는 것은 단순히 극장만의 문제가 아니다. 영화계 전체가 멈춰선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대로 가다가는 영화산업 전체가 붕괴하는 것을 피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선결해야 할 문제가 많지만 우선 극장내 거리두기 조정이 필요하다"며 적어도 일행끼리는 옆자리에 앉을 수 있도록 해줄 것을 요구했다. 또 운영 시간에 대해서도 영업 종료 시간제한을 풀고 마지막 회차 시작 시각을 기준으로 재조정해달라고 호소했다.

▼이하 한국상영관협회 공식입장 전문.

극장 거리두기를 다시 살펴봐주십시오.

극장이 텅 비었습니다. 대한민국 전체 관람객이 하루 1만명 수준까지 떨어졌습니다. 좌석판매율도 1% 수준입니다. 100개 좌석이 있는 상영관에 한두 명만이 앉아서 본다는 얘기입니다.

경영의 어려움을 이기지 못한 상영관들은 속속 문을 닫고 있습니다. 극장이 문을 닫는 것은 단순히 극장만의 문제가 아닙니다. 영화계 전체가 멈춰선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실제로 배급사는 속절없이 개봉을 미루고, 영화인들은 일터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대로 가다가는 영화산업 전체가 붕괴되는 것을 피할 수 없습니다. 영화산업의 붕괴를 막아주십시오. 중대본에 호소합니다.

선결해야 할 문제가 많지만 우선 극장내 거리두기 조정이 필요합니다. 17일 거리두기 단계 조정시 다음과 같은 내용을 고려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1. 좌석 거리두기에 유연성이 필요합니다. 연인, 친구, 가족이 같은 차를 타고 와 함께 밥을 먹었는데 영화관에서는 1칸 띄어앉기를 해야 합니다. 적어도 일행끼리는 옆 자리에 앉을 수 있게 해야 합니다. 2자리 착석 후 1자리를 띄우는 현실적인 거리두기 운영안이 필요합니다. 적어도 좌석의 70%까지는 가동할 수 있게 해주십시오.

2. 운영시간에 유연성이 필요합니다. 평일 9시 이후 영업을 금지하니 마지막 회차가 늦어도 7시에는 시작되어야 합니다. 퇴근 후 영화 한 편의 일상이 무너지고 있는 것입니다. 영업 종료 시간으로 제한을 두지 말고 마지막 회차 시작 시간을 기준으로 조정해 주십시오. 예컨대 마지막 회차 시작 시간을 9시로 정하면 이런 부작용을 줄일 수 있을 것입니다.

영화관은 그 어떤 다중이용시설보다 철저히 방역을 준수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영화관에서의 2차 감염은 전무했습니다. 더욱 철저히 방역에 신경쓰겠습니다. 부디 영화산업 생존을 위해 거리두기 제한을 유연하게 적용해 주십시오.

한국상영관협회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DB]
최신 연예 뉴스
'씨네타운' 문소리 "이승원♥김선영 부부, 격렬…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씨네타운'에서 배우 문소리가 이승원, 김선영 부부에 대해 이야기했다. 21일 오전 방송된…

'타임즈' 문정희, 장르물 속 압도적 존재감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타임즈'가 최고를 꿈꾸며 정치판에 뛰어든 국회의원으로 변신한 문정희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

[TD포토] 성훈-이가령 '너무 다정해'

[티브이데일리 신정헌 기자] TV조선 새 주말극 '결혼작사 이혼작곡' 제작발표회가 20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

[TD포토] 류현경 '달라진 분위기'

[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영화 '아이'(감독 김현탁·제작 엠씨엠씨) 제작보고회가 21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

[TD포토] 김현탁 감독 '아이' 많이 사랑해주…

[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영화 '아이'(감독 김현탁·제작 엠씨엠씨) 제작보고회가 21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