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고은미 남편, 억대 사기 혐의 재판 넘겨져…피해자 주장 "고은미도 연관" [이슈&톡]

2020. 05.22. 11:45:43

고은미 남편 6억 편취 혐의로 재판중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배우 고은미 남편 A씨가 억대의 사기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12일 서울서부지법에서는 고은미 남편 A씨가 초등학교 동창에게 6억 원을 편취한 혐의로 기소된 사건에 대한 첫 재판이 열렸다. 이 같은 사실은 22일 한 매체에 의해 보도된 바.

A씨는 평소 동창들에게 수억 원대의 자산가인 것처럼 재력을 과시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다 2018년 9월 김 모 씨에게 청소용역 사업에 3억 원을 빌려주면 월 2%의 이자를 주겠다고 약속하고, 자신이 운영하고 있는 회사 계좌로 송금받았지만, 갚지 않았다.

이후에도 A씨는 김 씨에게 수자원 공사가 주관하는 2조 원에 육박하는 개발 사업의 정보 통신 관리 사업이라며 3억 원을 투자하면 주식 10%를 지급해 배당금과 함께 100억 원 정도의 평가 차익을 얻게 해주겠며 회사 계좌로 송금받았지만, 이 역시도 마찬가지.


검찰에 따르면 A씨가 운영하는 회사는 2017년부터 영업손실이 발생해 직원 임금 등을 지급하지 못하는 상태였으며, 그가 주장한 사업 역시 거짓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검찰은 김 씨를 상대로 총 6억원을 편취한 A씨를 불구속 송치했다.

A씨는 재판에서 "회사 통장으로 받았고 변제하기 위해 노력 중인데 빌려준 지 얼마 되지 않아 고소당했다"며 편취 혐의에 대해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면서 변호사를 선임하지 못했다는 이유로 다음 재판 기일을 연기해달라고 요청했다.

그 가운데 김 씨는 "비록 회사 명의이기는 하나 A씨의 아내 고은미의 통장으로 송금했기 때문에 고은미 역시 이번 사건과 무관하지 않다"며 고은미에게도 수차례 전화와 문자로 변제를 촉구했으나 전혀 응답이 없었다고 주장했다.


A씨에 대한 2차 공판은 다음 달 26일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다.

지난 1995년 혼성 3인조 그룹 티라비로 데뷔한 고은미는 이후 연기자로 전향해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했다. 8살 연상의 A씨와는 지난 2015년 결혼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단독] 신현준 前 매니저, 현 매니저 등 2人…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배우 신현준의 전 매니저 김광섭 대표가 신현준의 현 매니저와 사진작가 A씨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

'팬텀싱어3' 라포엠 "조수미→두아 리파와 콜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팬텀싱어3' 우승팀 라포엠이 함께 컬래버레이션을 하고 싶은 가수에 대해 말했다. 라포엠(박…

여자친구 “팀워크 비결? 서로 배려하고 사랑한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데뷔 6년차’가 된 그룹 여자친구가 팀워크 비결을 전했다. 여자친구의 새 미니앨범 ‘회:송…

[TD영상] 월요병이 극복되는 위클리의 비타민 …

[티브이데일리 정다이 기자] 그룹 위클리(이수진 먼데이 지한 신지윤 박소은 조아 이재희)가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서…

김보희 "'슬의생' OST→차트 1위 역주행, …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김보희의 인생사가 그려진다. 13일 밤 10시 방송되는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