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담 "'기생충' 믿기지 않는 일 연속, 얼떨떨해" [화보]

2020. 02.14. 16:35:29

영화 기생충, 배우 박소담 화보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영화 '기생충'의 주역, 배우 박소담이 패션 매거진 표지를 장식했다.

14일 박소담이 최근 한 패션 매거진과 함께 촬영한 화보가 공개됐다.

제 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4관왕을 차지하며 세상을 놀라게 한 '기생충'(감독 봉준호). 기정 역을 맡아 생동감 넘치는 연기로 선배 배우들과 멋진 앙상블을 이룬 스타 박소담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이번 커버 촬영은 박소담이 시상식 참석을 위해 미국으로 떠나기 이틀 전, 서울 신사동 스튜디오에서 진행됐다. 박소담은 소녀처럼 싱그러운 모습부터 ‘쿨’하고 카리스마 있는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완성된 커버에서는 내추럴하게 연출한 헤어 스타일과 화이트 드레스를 입은 박소담의 기분 좋은 미소가 눈에 들어온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기생충'의 해외 시상식 비하인드 스토리와 이 놀라운 경험의 한복판에서 느끼는 속내를 들을 수 있었다. "지난해 5월, 칸 영화제에 참석했을 때부터 정말 믿기지 않는 일들의 연속이에요. 얼떨떨해요. 내가 그 공간에 있으면서도 '이게 정말 진짜인가?'라는 느낌이에요. 나중에 영상이나 사진으로 볼 때 더 감정이 밀려 들더라고요"라며 소감을 전했다.

박소담은 "이 모든 걸 혼자 겪었으면 정말 많이 긴장했겠지만, 항상 우리 팀이 함께 였기에 힘을 얻었어요. 앞으로 살아 가면서 고민이 있을 때 전화할 수 있는 언니 오빠들이 한꺼번에 이렇게 많이 생긴 게 정말 든든해요"라며 '기생충' 팀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전했다.

촬영장부터 오스카까지, 바로 옆에서 지켜본 봉준호 감독에 대한 이야기도 들을 수 있었다. 박소담은 "현장에서도 이미 감독님은 너무나 위대해 보였어요. 그런데 우리 배우들이 더 신기해 하는 건, 동네 형 같은 감독님의 친근한 면모에요. 시상식에서도 옷만 차려 입었을 뿐, 우리가 촬영장에서 봤던 그 모습 그대로에요. 한결 같은 모습이 더 대단하게 느껴져요"라고 말하며 그를 향한 애정과 존경을 드러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엘르]
윤종신 아내 전미라 "막내 딸 건강이상, 필요한…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윤종신의 아내 전미라가 막내 딸 라오 양의 건강을 걱정했다. 전미라는 3일 자신의 SNS에 …

'음악중심' 임영웅, 감탄 자아내는 고급진 라이…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이 꿈에 그리던 음악방송 무대를 밟았다. 임영웅은 4일 오후 방…

“나혼자산다”…손담비·공효진·려원, 나이 지운 …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손담비, 공효진, 려원, 세 배우의 남다른 우정이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지난 3일 …

‘부부의 세계’ 재방송·시청률 폭발, 김희애 각…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부부의 세계' 시청률, 예상대로 고지를 선점했다. 현재 '부부의 세계' 재방송, 원작 등을 향한…

‘하이바이,마마!’ 오늘(4일)·내일 결방, ‘…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tvN 토일드라마 '하이바이, 마마!'가 오늘(4일), 내일 각각 13, 14회분 결방을 확정했다…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