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마이웨이’ 안병경 “임권택 감독, 편견 없이 봐준 은인”

2019. 12.03. 17:16:07

마이웨이 안병경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마이웨이’에서 안병경의 인생 이야기가 공개된다.

4일 밤 10시 방송되는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개성 강한 연기로 사랑 받은 배우 안병경의 인생 이야기가 그려질 예정이다.

1968년 TBC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안병경은 각종 영화와 드라마에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이며 '신스틸러' 배우로 입지를 다졌다. 하지만 어느 순간부터 대중들의 기억 속에서 점점 사라졌는데 그가 '신 내림'을 받으며 무속인이라는 주홍 글씨가 새겨져 그를 찾아주는 사람이 없었기 때문이다.

안병경은 "'무속인이 되지 않으면 어머니가 단명한다'며 한 무속인이 엄포를 놓는데, 사랑을 많이 못 드렸던 어머니가 단명한다니까 방법이 없더라"라며 '신 내림'을 받는 어려운 결정을 한 이유를 밝혔다.

신 내림을 받았지만 소위 접신이 되지 않아 무속인으로 살지 않았던 안병경은 무속인이라는 꼬리표가 생기며 30여 년간 배우 생활을 제대로 할 수 없었다. 하지만 영화계의 거장 임권택 감독은 아무런 편견 없이 오직 배우 안병경을 바라봐 주었다.

임권택 감독은 "영화 '서편제'에서 장터에 앉아있는 장면이 꼭 살아있는 인물처럼 생생하게 떠올랐다"며 "이렇게 좋은 연기자와 같이 영화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이 참 행복이다"라고 느꼈다고 안병경과 함께한 시간을 떠올렸다.

그렇게 다시 연기를 하게 된 안병경은 영화 '서편제', '취화선', '독 짓는 늙은이' 등 작품성 있는 영화에 주로 출연했고 1993년 '서편제'로 제14회 청룡영화상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연기자로서 강한 인상을 남길 수 있었다.

20여 년 전 만나 재혼한 아내 역시 힘들었던 시절 든든한 버팀목이었다. 신 내림을 받고 가진 건 빚뿐인 안병경을 사랑으로 감싸주며 남편을 위해 직접 대본을 쓰고 무대 감독까지 맡기도 했다. 안병경, 이임기 부부의 가슴 뭉클한 사연도 공개될 예정이다.

‘인생다큐 마이웨이’는 4일 밤 10시 TV조선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조선]
'전참시' 이찬원·영탁·김희재, 첫 라디오 진출…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이찬원, 영탁, 김희재의 흥 폭발 라디오 생방송 뒷이야기가 공개된다. …

'#살아있다' 유아인 "박신혜, 직접 로프 메고…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유아인과 박신혜가 '#살아있다' 촬영 비화를 밝혔다. 영화 '#살아있다'(감독 조일형…

유아인 X 박신혜 '#살아있다', 신선한 장르물…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기자] 배우 유아인과 박신혜가 제작보고회를 통해 '#살아있다'에 담길 신선하고 생동감 넘치는 스토리를 예…

'영혼수선공' 신하균, 공황장애 겪는 지하철 기…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영혼수선공' 신하균이 공황장애를 겪고 있는 지하철 기관사 치료에 나선다. 27일 방송되는 …

‘나눔의 기적’ 조항조, ’희망 전도사’ 역할 …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트롯 가수 조항조가 ‘나눔의 기적’에서 따뜻한 진심을 전한다. 조항조는 27일, 가정의 달을…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