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피노라 속여 친아들 필리핀에 버린 한의사 부부

2019. 07.16. 16:22:37

코피노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정신장애가 있는 친아들을 코피노(필리핀 혼혈아)로 속여 필리핀 보육원에 유기한 한의사 부부가 검찰에 붙잡혔다.

부산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16일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아동 유기, 방임)로 한의사인 아버지 A(47) 씨를 구속하고 어머니 B(48) 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 조사 결과 A 씨는 소아조현병을 앓던 아들 C 군을 지난 2011년 경남의 한 어린이집과 지난 2012년 충북 사찰에 맡겼다. 그러나 어린이집과 사찰에서 아이를 데려갈 것을 요구하자 A 씨는 C 군을 필리핀 현지에서 고아원을 운영하는 한인 선교사에게 데려갔다.

A 씨는 C 군을 필리핀 여성 사이에서 낳은 코피노라고 속이고 양육비 3900만원을 주고 맡겼다. A 씨는 선교사가 자신을 찾지 못하도록 출국 전 C 군의 이름을 개명하고 귀국을 하지 못하게 여권을 빼앗았다.

해당 선교사는 지난 해 8월 청와대 국민신문고에 ‘필리핀에 버려진 한국 아이’라는 제목으로 글을 게시했다. 이에 주 필리핀 한국대사관은 수사를 의뢰했다. 경찰은 C 군을 한국으로 데려와 조사한 끝에 A 씨를 붙잡았다.

그러나 C 군의 부모는 “아이가 불교를 좋아해서 템플스테이를 보내고 영어에 능통하도록 필리핀에 유학을 보낸 것”이라고 주장하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C 군은 4년 동안 방치돼 왼쪽 눈이 실명됐으며 정신장애가 악화돼 현재 정신병원에 입원 중이다. 또한 “집에 가면 아빠가 자신을 또 다른 나라에 버릴 것”이라고 가정 복귀를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뉴시스]
‘위험한 약속’ 강성민 母 오영실, 박하나에 무…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위험한 약속’ 강성민이 궁지에 몰렸다. 오영실은 박하나에게 사죄하며 무릎을 꿇었다. 4일 …

[TD포토] 김재환 '걷기만해도 화보'

[고양(경기)=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2020 골든웨이브 콘서트(GOLDEN WAVE CONCERT)' 출근길 현장공개가…

[TD포토] 김재환 '청바지에 흰티만 입어도 빛…

[고양(경기)=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2020 골든웨이브 콘서트(GOLDEN WAVE CONCERT)' 출근길 현장공개가…

[TD포토] 김재환 '하트 뿅~'

[고양(경기)=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2020 골든웨이브 콘서트(GOLDEN WAVE CONCERT)' 출근길 현장공개가…

[TD포토] AB6IX 박우진 '보고있니?'

[고양(경기)=티브이데일리 안성후 기자] '2020 골든웨이브 콘서트(GOLDEN WAVE CONCERT)' 출근길 현장공개가…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