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연' 측 "예지원·조동혁 대치, 터닝포인트" 귀띔
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오세연' 측 "예지원·조동혁 대치, 터닝포인트" 귀띔

2019. 07.12. 14:38:16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예지원과 조동혁이 대치한다.

지난 5일 채널A 금토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극본 유소정·연출 김정민, 이하 '오세연')이 첫 방송됐다.

그중 최수아(예지원)와 도하윤(조동혁)은 첫 만남부터 서로에게 강렬하게 끌리며, 출구 없는 치명적인 사랑을 예고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최수아는 잘 나가는 출판사 대표의 아내다. 도하윤은 최수아의 남편 이영재(최병모)가 운영하는 출판사와 계약된 천재화가이다.

이날 이영재는 도하윤을 초대해 새로 출판할 책에 삽화를 요청했다. 도하윤은 제안을 거절하고자 이영재의 집을 찾았다. 그곳에서 최수아와 도하윤이 마주했다.

그 순간 두 사람 사이에서는 뜨거운 스파크가 튀었다. 특히 도하윤은 최수아의 과거를 아는 것처럼 발레리나 그림을 남겨, 최수아의 감정을 무너뜨렸다.

이렇게 첫 만남부터 불꽃처럼 서로에게 끌린 두 사람이 이후 어떤 만남을 갖고, 어떤 인연을 시작할지 관심이 쏠린다.

이 가운데 12일 '오세연' 제작진이 다시 한 번 마주한 최수아와 도하윤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첫 만남 때처럼 두 사람을 감싼 긴장감은 숨이 막힐 듯 강렬하다.

사진 속 최수아와 도하윤은 책으로 가득 채워진 도하윤의 작업실 서고에서 마주서 있다. 서로를 날카로운 눈빛으로 바라보는 두 남녀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감돈다.

다음 사진에서는 도하윤이 주먹을 쥔 최수아의 팔을 강하게 잡아채고 있다. 두 사람 사이 날이 선 분위기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와 함께 도하윤의 커다란 손이 남성미를 보여주며 시선을 강탈한다.

최수아가 도하윤의 작업실을 찾아간 이유는 무엇일까. 첫 만남부터 강렬하게 끌렸던 두 사람은 왜 이토록 신경전을 벌이는 것일까.

이와 관련 '오세연' 제작진은 "12일 방송될 3회 속 최수아와 도하윤의 대치는 두 사람 관계에 터닝포인트가 된다. 이를 기점으로 두 사람의 감정이 본격적으로 표현되기 때문"이라며 "예지원과 조동혁은 각각 완벽하게 몰입해 촬영 현장을 압도했다. 시청자 여러분들도 예지원과 조동혁 두 배우의 흡인력 있는 연기를 기대하며 '오세연' 3회를 기다려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오세연' 3회는 이날 밤 11시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채널A, 팬엔터테인먼트]
'영재발굴단' 클라리넷 영재 출연, 불곡초등학교…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클라리넷 영재 김민혜 양의 등장에 그의 학교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16일 …

‘동백꽃 필 무렵’ 김지석, 공효진에 매달렸다 …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김지석이 공효진에게 매달렸다. 16일 밤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새 신랑' 강남 계약 해…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가수 강남의 FA 소식에 전 소속사 디모스트 엔터테인먼트가 화제다. 16일 디모스트 엔터테인…

‘알토란 작가♥’ 김승현, 가족과 제주도 여행 …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탤런트 김승현 가족이 단체 가족여행을 떠났다. 16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

‘살림남2’ 김승현 母, 아들♥‘알토란’ 작가 …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김승현 아머니가 아들의 공개 열애를 응원했다. 16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