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소속사 \"탄원서 낸 것 맞지만, 내막은 확인 불가\" [공식입장]
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박한별 소속사 "탄원서 낸 것 맞지만, 내막은 확인 불가" [공식입장]

2019. 05.15. 15:28:12

박한별 탄원서 제출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배우 박한별이 구속 영장실질심사를 앞둔, 남편인 유인석 유리홀딩스 전 대표 유인석씨를 위해 탄원서를 냈다. 소속사는 탄원서를 낸 것은 인정하면서도, 내막은 확인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박한별의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5일 오후 티브이데일리와의 통화에서 "(박한별이 남편을 위해) 탄원서를 낸 것은 맞다. 그러나 상세한 내용은 우리도 보도를 통해 확인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배우 개인 사정이기 때문 자세한 내막이나, 탄원서를 쓰게 된 계기 등은 확인이 어렵다"며 양해를 구했다.

이날 중앙일보에 따르면 박한별은 14일 변호인을 통해 A4용지 세 장 분량의 자필 탄원서를 제출했다. "남편(유인석)은 이 상황을 회피하거나 도주할 생각이 전혀 없다. 불구속 상태에서 계속해서 충실히 조사를 받을 것을 한 가정의 아내로서 약속드린다"라고 적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박한별은 "유인석이 경찰 조사에 10번 이상 성실하게 출석했고, 갓 돌이 지난 어린 자녀의 아버지인 점" 등도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14일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 전담 부장판사는 승리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열고 "주요 혐의인 횡령 부분은 다툼의 여지가 있고, 나머지도 증거 인멸 등 구속 사유를 인정하기 어렵다"며 영장을 기각했다.

이날 승리와 유인석은 오전 10시 법원에 출석해 2시간 30분가량 영장실질심사를 받고 포승줄에 묶인 채 서울 중랑경찰서로 이송됐다. 그러나 밤 10시께 구속 영장이 기각되면서 이들은 자택으로 귀가했다.

승리와 유인석은 지난 2015년 12월에 일본인 사업가를 상대로 성 접대를 알선하고, 필리핀 팔라완에서 열린 승리의 생일파티 당시 여성들을 불러 성접대를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두 사람이 함께 차린 투자회사 유리홀딩스의 자금 수천만원과 버닝썬 자금 5억3000여만원을 횡령한 혐의도 함께 받고 있다. 또한 두 사람이 몽키뮤지엄을 운영할 당시 유흥주점이 아닌 일반음식점으로 구청에 신고해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혐의 등도 받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조혜인 기자]
한은영 음악감독 “방탄소년단 정국, 1년 넘게 …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무대감독 한은영이 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과 함께 한 해외 …

“재산분할 없다” 송중기·송혜교, 결혼 1년8개…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배우 송중기 송혜교의 이혼 조정이 성립됐다. 이로써 두 사람의 결혼 1년 8개월 만에 법적으로도 …

먼데이키즈 이진성, '발라드 맛집' 콘서트 성공…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가수 먼데이키즈(이진성)의 전국투어 콘서트가 막을 내렸다. 이진성은 20일 서울 세종대학교…

‘나랏말싸미’ 이다지 역사 강사 통해 듣는 한글…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영화 ‘나랏말싸미’가 알기 쉽게 한글창제의 모든 것을 전하는 이다지 강사의 ‘한글 창제 비밀’ 영…

'라디오쇼' 이현우·최정원·남경주, '맘마미아'…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기자] '라디오쇼'에서 이현우, 남경주, 최정원이 '맘마미아'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다. 2…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