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제3의 매력’, 이솜 향해 우산 기울인 서강준 포착

2018. 11.09. 15:23:53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제3의 매력’ 서강준과 이솜의 빗속 스틸 컷이 공개됐다.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극본 박희권·연출 표민수) 측은 9일, 13회 방송을 앞두고 빗속에 홀로 서 있는 영재(이솜)와 우산을 들고 나타난 준영(서강준)의 모습이 담긴 스틸 컷을 공개했다.

지난 12회 방송 말미, 준영과 영재는 5년 만에 마주 앉아 대화를 나눴다. 하지만 ‘작은 테이블’ 문을 열고 들어왔던 세은(김윤혜)으로 인해 준영은 당황하고 말았다. 결국 마주하게 된 세 사람이 어떤 대화를 나누게 될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공개된 13회 예고 영상에서 세은과 함께 영재를 배웅하던 준영의 얼굴엔 복잡한 감정이 고스란히 드러나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케 했다.

무엇보다 결국 영재를 향한 걱정을 드러낸 준영이 예고돼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감정을 꾹꾹 눌러 담아 “옷 따뜻하게 입고. 밥 꼭 챙겨 먹고”라던 준영과 고개를 숙인 채 겨우 끄덕이는 영재의 모습이 담긴 것. 이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안쓰럽게 홀로 서 있는 영재와 그런 영재에게 우산을 씌워주는 모습이 포착됐다. 준영은 눈도 제대로 마주치지 못한 채 영재를 향해 우산을 기울였고, 영재는 그저 그런 준영을 조용히 바라보고 있다.

이제는 다 괜찮다고 생각했지만 영재를 보는 순간 그렇지 못했던 준영과 여전히 자신의 진짜 이야기는 숨긴 채 애써 미소 짓던 영재. 서른둘의 가을과 겨울, 준영과 영재의 감정이 어떻게 흘러가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3의 매력’ 13회는 이날 밤 11시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JYP픽쳐스]
많이 본 기사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