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라이프’ 원진아, 존재만으로도 따뜻한 소아과 의사 이노을 변신

2018. 07.13. 13:16:25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라이프’ 원진아가 깊이 있는 연기와 아우라로 안방을 사로잡는다.

종합편성채널 JTBC 새 월화드라마 ‘라이프(Life)’(극본 이수연·연출 홍종찬) 측은 13일 소아과 의사 이노을로 분하는 원진아의 스틸을 최초 공개했다.

‘라이프’는 우리 몸속에서 일어나는 격렬한 항원항체 반응처럼, 지키려는 자와 바꾸려는 자의 신념이 병원 안 여러 군상 속에서 충돌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의사의 신념을 중시하는 예진우(이동욱)와 무엇보다 숫자가 중요한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조승우), 그리고 이를 둘러싼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고 밀도 높게 담아내 차원이 다른 웰메이드 의학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공개된 사진 속 원진아는 존재만으로도 따듯한 소아과 의사 이노을을 자신만의 색으로 완벽히 소화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어린 환자에게 친근하게 다가가 환한 미소를 짓는 원진아는 천생 소아과 의사다운 온화한 아우라를 발산한다. 캐릭터 펜 뚜껑 등 현실감 넘치는 연기를 위해 사소한 소품까지 신경 쓴 섬세한 노력도 신뢰감을 높인다. 동료들 사이에서도 사려 깊은 태도를 보여 주는 상국대학병원의 사랑스러운 ‘미소 천사’지만 무언가를 고민하는 진지한 표정과 눈빛은 원진아만의 존재감과 한층 깊어진 연기 변신을 기대하게 된다.

원진아가 연기하는 이노을은 밝고 따뜻한 상국대학병원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다.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의 등장으로 병원이 혼란에 빠진 상황에서도 현실과 이상 사이에서 좋은 해답을 찾기 위해 고민하는 인물. 원진아는 이미 전작을 통해 입증한 섬세한 감성과 유니크한 매력 위에 묵직한 무게를 더한 깊이 있는 연기로 대세 배우임을 입증할 예정이다.

‘라이프’ 제작진은 “원진아가 곧 이노을 자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섬세한 연기로 캐릭터를 구현하고 있다. 디테일한 감정의 결을 세밀하게 표현하는 원진아의 연기에 감탄할 정도”라고 칭찬하며 “‘라이프’를 통해 원진아의 또 다른 매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라이프’는 ‘미스 함무라비’ 후속으로 23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씨그널 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많이 본 기사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