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미스터 션샤인'→'꽃할배', tvN 하반기 드라마·예능 쌍끌이 흥행 예약

2018. 06.14. 13:35:02

김비서가 왜 그럴까-무법변호사-미스터 션샤인-짠내투어-수미네 반찬-놀라운 토요일-꽃보다 할배: 리턴즈-갈릴레오: 깨어난 우주-대탈출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케이블TV tvN이 하반기 다채로운 드라마·예능 라인업으로 시청자를 찾는다.

최근 tvN은 각기 다른 장르의 드라마와 예능으로 풍성한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무법 변호사' 등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잡았고, '수미네 반찬'과 같은 신규 예능도 2회 만에 시청률 4.5%(닐슨코리아 전국유료가구기준, 이하 동일)을 돌파하는 성과를 보였다. 남은 하반기 역시 막강한 드라마·예능을 선보이며 쌍끌이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 '미스터 션샤인'부터 '알함브라'까지, 대작 몰려 온다

tvN은 최근 '마더' '라이브' 등을 잇는 수작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주 새롭게 시작한 '김비서가 왜 그럴까' 역시 뜨거운 반응 속에 출발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의 '퇴사 밀당 로맨스극'이다. 방송 3회 만에 평균 시청률 7%, 최고 8.1%를 기록하며 케이블·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하고 있다.

하반기 라인업도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7월 7일에는 신미양요(1871년) 때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떨어진 한 소년이 미국 군인 신분으로 자신을 버린 조국인 조선으로 돌아와 주둔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미스터 션샤인'이 첫 방송한다. tvN '도깨비-쓸쓸하고 찬란하신(神)', KBS2 '태양의 후예’ 등 흥행신화를 이끈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 감독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했으며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김민정 변요한 등 대한민국의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라인업을 완성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또한 일상의 지치고 허기진 삶을 채울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의 세 번째 이야기 '식샤를 합시다3 : 비긴즈'가 오는 7월 16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최규식 감독과 임수미 작가 등 시즌1, 2를 통해 수많은 마니아층을 형성한 제작진이 의기투합했으며 윤두준과 백진희가 출연을 확정 지었다.

오는 8월에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운명적 러브스토리를 그린 새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가 출격한다. MBC '쇼핑왕 루이'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이상엽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tvN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MBC '역도요정 김복주'까지 사랑스럽고 따뜻한 작품을 써온 양희승 작가가 집필한다. 여기에 지성, 한지민 등 이름만 들어도 신뢰를 담보하는 배우진이 합류해 기대감을 높인다.

또한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이 11월에 방송된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는 현빈, 박신혜가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tvN '인현왕후의 남자' '나인: 아홉 번의 시간 여행', MBC 'W' 등을 집필한 송재정 작가가 극본을, tvN '비밀의 숲' 안길호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 '꽃할배' '갈릴레오' '대탈출' 출격

각기 다른 소재로 풍성한 재미를 선사하는 tvN 예능 라인업도 쌍끌이로 인기 몰이 중이다. 먼저 정해진 예산 안에서 여행하며 '스몰 럭셔리(작은 사치)'를 함께 체험해보는 여행 예능 프로그램 '짠내투어'는 박명수, 박나래, 정준영, 문세윤, 허경환과 매회 달라지는 게스트들이 색다르면서 유쾌한 투어를 만들어가고 있다. 8회 방송에서 자체 최고 시청률 평균 4.1%, 최고 4.8%를 기록한 바 있다.

또한 해외 식문화가 유입됨으로써 잠시 조연으로 물러났던 반찬을 다시 우리의 밥상으로 옮겨오자는 취지로 시작된 반찬 전문 요리 예능 '수미네 반찬'은 2회 방송에서 평균 4.5%, 최고 5.7%을 기록하며 남녀노소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키, 김동현, 한해가 활약하는 주말 버라이어티 '놀라운 토요일'은 매회 뜨거운 화제를 모으며 순항하고 있다.

하반기에는 한층 더 다양한 예능 라인업을 앞두고 있다. 먼저 3년 만에 돌아오는 '꽃보다 할배 리턴즈'가 29일 첫 방송된다. 원년 멤버인 이순재, 신구, 박근형, 백일섭과 짐꾼 이서진에 이어 김용건이 새롭게 합류하며 기대를 높이고 있다.

7월에는 국내 최초 화성 인간 탐사 프로젝트를 다루는 '갈릴레오 : 깨어난 우주'가 첫 방송된다. 최근 과학사에서 가장 화두가 되고 있는 화성을 주제로 한 국내 최초 화성 탐사 프로젝트로 김병만, 하지원, 김세정, 닉쿤 등이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이영준 PD의 이적 후 첫 프로그램으로 관심을 모은다.

7월 1일 밤 10시 40분에는 빈틈 투성이 멤버들이 의문의 초대형 밀실을 탈출하기 위해 기상천외의 팀플레이를 벌이는 초대형 탈출 게임쇼 '대탈출'이 '선다방' 후속으로 시청자를 찾는다. 강호동, 김종민, 신동, 김동현, 유병재, 피오가 출연하며 '더 지니어스' '소사이어티 게임' 등 '뇌섹예능' 전성기를 이끈 정종연 PD가 연출을 맡는다.

이 밖에도 윤도현, 하현우가 SNS에 업로드한 노래 영상 조회수로 얻은 경비로만 터키에서 그리스 이타카 섬까지 가는 여정을 담은 프로그램 '이타카로 가는 길'이 7월 15일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tvN]
많이 본 기사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