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비밀과 거짓말’ 오승아, ‘거짓과 편법의 성’ 강렬하게 담았다

2018. 06.14. 10:57:43

비밀과 거짓말, 오승아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비밀과 거짓말’의 첫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14일 오전 MBC 새 일일드라마 ‘비밀과 거짓말’(극본 이도현·연출 김정호)의 티저 영상이 포털사이트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됐다.

공개된 티저에는 그룹 레인보우 출신 오승아가 강렬한 붉은 색 드레스를 입은 채 춤을 추며 걸어가는 모습이 담겨있다. 오승아는 오로지 출세를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야심녀 신화경 역을 맡았다.

곧이어 오승아는 걸음을 멈추더니 어두운 분위기의 바닷가에 새소리만 가득한 가운데 가면을 벗으며 “세상 모든 걸 다 가지고 싶었다. 그것이 거짓된 삶이라도…”라고 읊조린다. 오승아의 캐릭터는 물론 드라마 전체를 관통하는 메시지를 압축한 단 두 문장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어 넓디넓은 바다를 바라보는 오승아의 뒷모습을 멀리서 비춤과 동시에 가면이 클로즈업 된다. 이를 통해 오승아가 쓴 가면은 드라마를 함께 이끌어가는 서해원(한우정)과 어떻게 얽힐 지에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더하고 있다.

따가운 햇볕 아래서 드레스를 입은 채 수십 번 해변을 걸어야 했던 오승아는 다소 어두운 분위기를 몸으로 표현해야 했던 첫 춤 장면부터 아이돌 그룹 출신답게 뛰어난 표현력을 선보여 제작진과 출연진들의 감탄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25일 저녁 첫 방송될 ‘비밀과 거짓말’은 더 많은 것을 가지기 위해 거짓과 편법의 성을 쌓은 여자와 빼앗기고 짓밟혀도 희망을 잃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목표를 향해가는 여자 간 대결을 담는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많이 본 기사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