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인생술집' 태진아·강남, 세대 뛰어 넘은 절친 '케미' 발산

2018. 05.17. 15:05:09

인생술집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인생술집' 가수 태진아와 강남이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17일 방송되는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에서는 가수 태진아와 강남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전통시장', '사람팔자'에 이은 세 번째 듀엣 곡 '장지기장'으로 돌아 온 태진아와 강남은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옷 사이즈, 신발사이즈, 심지어 음역대까지 똑같다"며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트로트 대부 태진아의 무대 실수담도 공개됐다. 한 연말 가요 시상식에서 그룹 비투비를 인피니트로 잘못 불렀던 것. 뿐만 아니라 태진아는 그룹 동방신기를 소개하는 듯 하다 본인 노래 제목인 '동반자'를 외쳤던 '동반자 사건'의 전말을 밝히기도 했다. 이에 강남은 "대 선배님이지만 그런 모습이 너무 귀여우시다"고 말했다.

강남은 한국에서 데뷔하기 전 일본에서 밴드 활동을 했던 당시를 회상하기도 했다. 그는 "시부야 첫 단독 팬미팅 당시, 밴드시절 때부터 나를 좋아해주던 팬들이 방문해 울면서 행복해하셨다. 나를 안아주는 느낌이 들어 행복했다"며 팬들의 사랑을 회상했다. 뿐만 아니라 강남은 "어릴 때부터 트로트를 좋아했기 때문에 트로트 무대가 편하고 익숙하다. 무엇보다 부모님께서 내 무대를 너무 좋아하셔서 행복하다. 효도하는 기분"이라며 앞으로도 트로트 무대를 이어갈 것임을 시사했다. 이에 MC 김준현은 "강남의 허스키한 목소리가 멋있다"며 강남을 응원했다.

또 늦게 온 손님으로 등장한 트로트 가수 조정민은 본인의 싱글앨범 타이틀곡인 '식사 하셨어요'와 선배 가수 태진아를 위한 '태진아 메들리' 등을 연주하며 수준급 피아노 실력을 선보였다. 또한 조정민은 현재 일본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근황을 밝혔다. 이에 태진아는 "정민이는 일본에서 잘 될 수밖에 없다"며 후배의 해외진출을 북돋기도 했다.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

[티브이데일리 노한솔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tvN]
많이 본 기사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