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홈
방송
예능
기자칼럼

'아침마당' 백현주 "조만간 연예인 커플 열애설 나올 것"

2018. 04.17. 08:37:16

아침마당 백현주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아침마당'에서 연예부 기자 출신 백현주 교수가 연예계 비화를 전했다.

17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서는 백현주 교수가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패널로는 김학래가 출연했다.

이날 백현주 교수는 "기자 생활하면서 의도한 건 아닌데 불러주는 곳마다 가다보니 전천후 방송인이 됐다. '여자 이상벽'이라는 소리를 하시는데 매우 영광이다"라고 했다.

이어 백현주 교수는 "저희들 사이에서는 열애설은 뜨거운 뉴스 거리다. 드라마나 영화 촬영이 시작되면 주연 배우들을 예의 주시한다"면서 "조만간 열애설이 날 커플이 있다는 것만 알고 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백현주 교수는 특종을 잡는 비법으로 "보통 특종을 잡는다고 하면 매니지먼트에서 알려주는 거 아니냐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아니다"면서 "시간을 두고 취재를 할 때 가장 중심이 되는 것이 거주지다. 동네 미용실에 가면 아지트처럼 주부님들이 계신다. 처음부터 특종을 물어보면 안 된다. 물 달라고 한 다음에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면서 정곡을 찌른다"고 했다.

그러면서 백현주 교수는 "A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서 다음 취재 거리를 던져주시는 경우가 있다"고 했다. 이어 백현주 교수는 "발렛파킹하시는 분들도 제보를 해주시는 경우도 있다"고 했다.

이어 백현주 교수는 "연예인분들에게 어려운 일이 있으면 기사화하지 않는다"고 했다. 그러면서 백현주 교수는 "한 사람의 인생인데 특종을 위해 수단으로 사지 않는다"고 했다.

백현주 교수는 "장동건 고소영 씨가 열애를 인정하기 전에 신비주의로 살았다. 정보지에서 떠돌 때 제가 장동건 씨에게 열애 인정을 받았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1 방송화면 캡처]
많이 본 기사
최신 연예 뉴스

기사 목록